[속보] 민주당 총사퇴 결정


 						  
 								 

더불어민주당(이하 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이하 비대위)가 총사퇴하기로 했다.

이는 6.1 지방선거 패배의 책임을 지겠다는 태도로 해석된다.

윤호중 공동비대위원장은 오늘(2일) 오전 비공개 비대위 회의를 연 뒤 “민주당 비대위 일동은 이번 지방선거 결과에 책임을 지고 전원 사퇴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윤 위원장은 “민주당에 더 큰 개혁과 과감한 혁신을 위해 회초리를 들어주신 국민 여러분께 감사하다. 최선을 다해주신 2974분 후보에게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대선·지방선거 평가와 정기 전당대회 준비할 새 지도부는 의원총회와 당무위 중앙위를 거쳐 구성하겠다”고 설명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 민주당은 광역단체장 17곳 가운데 5곳에서 승리하는 데 그쳤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연합뉴스,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