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 유튜버 박승현 ‘생리 냄새’ 발언에 심각해진 상황 (+인스타)


 						  
 								 

유튜버 박승현이 생리 냄새를 좋아한다고 해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11일 박승현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솔직함과 무개념 바로 잡겠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영상에서 박승현은 최근 발언한 생리 냄새를 언급하며 고개를 숙였다.

박승현은 “당시 QnA를 하고 있었는데 질문 대부분이 이성 문제다 보니 어떤 냄새를 좋아하세요라는 질문에 생리 냄새를 좋아한다고 답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사실이고 저는 생리 냄새를 좋아한다”라며 “그런데 아무 여자나 좋아하는 게 아니라 제가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모든 것이 다 사랑스럽다”라고 설명했다.

박승현은 “조금 이런 극단적인 성향이 있다”라며 “있는 그대로 소통하는 것을 좋아하고 그렇게 소통하는 것이 진정성이 있다고 생각했는데 솔직함을 핑계로 불쾌함을 드려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미숙한 부분 고쳐나가도록 하겠다. 여러분이 실망해 떠나가더라도 비겁하게 포장하거나 변명하지 않겠다”라며 “앞으로는 저의 생각을 너무 솔직하게 말해서 여러분들에게 불쾌감을 드리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최근 박승현은 인스타그램 스토리로 진행한 QnA에서 어떤 향을 좋아하냐라는 질문에 “생리 냄새 미침”이라고 답했다.

이에 다른 누리꾼이 “형 생리 냄새 발언 논란 될 수도 있다. 지우는 게 나을 듯 하다. 형 오래보고 싶다”라고 우려를 표하자, “개인 취향이 왜 논란이 돼? 난 생리 냄새를 좋아해”라고 재차 답했다.

이에 또 다른 누리꾼이 “생리 냄새가 왜 좋냐”라고 묻자, 박승현은 “야하지 않나. 나만 맡을 수 있고”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논란이 거세지자, 박승현은 유튜브를 통해 사과 영상을 올렸다.

또 인스타그램에도 “생리 냄새를 좋아한다는 발언에 대해 역겨움과 불쾌감을 드려 죄송하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박승현 인스타그램, 박승현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