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저격하며 욕설한 철구 최근 방송 발언 (+여가부 언급)


 						  
 								 

아프리카TV BJ철구가 방송 중 윤석열 대통령을 저격하며 욕설을 했다.

지난 22일 철구는 자신의 아프리카TV 생방송을 중 여가부 폐지에 대한 이야기를 언급했다.

그러던 중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욕설을 해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철구는 “나 같은 한남충들이 나한테 투자를 많이 해야 한다. 어디 감히 여자가 남자한테 붙겠냐. 남자가 여자한테 지겠냐. 태생적으로 여자는 남자를 못 이긴다”라고 했다.

 

이어 “여가부가 안 없어졌는데, 솔직히 말하겠다. 윤석열 대통령님 그거 공약에 넣지 않았냐. XX 그것 좀 해라 XXX야“라고 욕설을 했다.

그러면서 “내가 얼마나 빨강을 지지했는데. 좀 하세요 대통령님. 이건 아니지 않냐”라고 덧붙였다.

철구의 해당 발언에 실시간 채팅창에는 “이건 선 넘었다”, “욕은 왜 하냐”, “고소 당하겠다” 등의 댓글이 올라왔다.

이에 철구는 “저 고소 당하겠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그러나 상황이 심각해지자, 철구는 “욕을 한 건 정말 죄송하다. 하지만 저는 윤석열 대통령님을 가장 존경한다”라고 수습했다.

해당 영상은 현재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진 상태다.

내용을 접한 누리꾼들은 “진짜 선 넘었네”, “충격이다”, “고소 당해야 정신 차릴 듯”, “너무 급발진했네”, “욕은 하면 안 되지”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아프리카TV 캡처,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