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성수대교 ‘비키니 오토바이’ 라이딩 논란 확산 중인 상황 (+인스타, 신상)


 						  
 								 

서울 강남 압구정역 인근 대로변과 성수대교에서 비키니만 입은 여성과 상의를 탈의한 남성 커플이 오토바이를 타고 라이딩을 하며 도로를 활보하는 모습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31일 장맛비가 내리는 오후 4시쯤 강남구 압구정역 인근 도로와 성수대교에서 상의를 탈의한 채 오토바이를 운전하고 있는 남성의 허리를 잡은 비키니만 입은 여성이 주변 운전자들과 보행자들의 이목을 집중 시켰다.

해당 커플의 모습은 사진과 영상으로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져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누리꾼들은 “강남에서 비키니 오토바이 커플을 봤다”며 목격담과 사진들을 줄지어 올렸다.

 

해당 사진과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재미있다” “저 커플의 사연이 궁금하다” “관종인가?” “실제로 보고 싶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오토바이 운전자인 남성은 유명 유튜버, 비키니를 입고 동승한 여성은 인플루언서인 것으로 밝혀졌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연합뉴스, 오토바이 남성, 여성 SNS